편집 : 2019.10.30 수 09:50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보기 | 기사제보
특별자치도, 지방선거
> 뉴스 > 뉴스 > 문화
     
서울시, 2010 벤치·의자 디자인 공모전 실시
시민이 만든 휴식 테마로
2010년 06월 23일 (수) 21:23:53 한기총신문 webmaster@ccnkorea.com

 서울시가 ‘시민이 만든 휴식' 2010 벤치·의자 디자인 공모전을 실시한다. 지난 2007년부터 시행되어 올해로 4년째를 맞는 이번 공모전은 유니버설과 그린을 주제로 하여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고 친환경적 지속가능한 디자인이라는 기조를 내세웠다.

공모전의 첫 번째 주제는 유니버셜 디자인(Universal Design)으로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여 평등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는 벤치·의자이다. 이는 신체적으로 약한 사람뿐만 아니라 상황이나 나이에 따라 일어날 수 있는 신체 특정부분의 불편을 보완할 수 있는 벤치·의자로써 유치원, 어린이집, 경로당, 장애복지시설 등 특정장소를 선정하여 제안하도록 하고 있다.

두 번째 주제는 그린 디자인(Green Design)으로 사용자의 건강과 자연환경에 유익한 벤치·의자를 공모한다. 제품 디자인단계에서부터 생산과 사용, 폐기될 때까지 환경에 대한 피해를 최소화하여 친환경 3R (Recycle, Reuse, Reduce)과 4L(Low, Less, Long, Last)을 실천할 수 있는 디자인으로 공원, 광장 등 공공공간에서 활용할 수 있게 제안하면 된다.

응모된 작품은 2010년 7월 중순경 심사하여 8월에 결과를 발표하고 수상한다. 수상작품은 8월 중에 서울광장과 9~10월에 잠실주경기장에서 열리는 서울디자인 마당에 전시되고 실물로 제작하여 사회복지시설과 하늘공원, 한강시민공원, 서울숲 등에 ‘시민이 만든 휴식’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작년 98개의 수상작품 중에서 40점을 실물로 제작하여 전시했고 난지·여의도·뚝섬의 한강공원에 설치하여 활용하고 있다. 2007년 첫 공모전 시행이후 총 250개의 시민작품들이 한강공원, 노을공원, 청계천, 서울역사박물관 등 서울지역 곳곳에 설치되어 시민들에게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시는 공모전 심사에 전년도 수상자를 심사위원으로 선별하여 참여시킬 예정이다. 이는 시민이 요구하는 디자인을 적극 발굴하여 시민에게 친근한 디자인, 다가가는 디자인, 더불어하는 디자인을 실천하겠다는 의도로 풀이된다.

서울을 사랑하는 사람(외국인 포함)이면 누구나 응모 가능하며 접수는 7월 13일부터 14일(17시)까지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홈페이지(http://www.seoul.go.kr) 및 디자인서울총괄본부 홈페이지(http://design.seoul.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기총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한기총신문(http://www.cc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홍은동 189-45 | 전화: 02)395-9151-7 | 팩스: 0303-0144-3355
(주)한기총신문 발행인.편집인: 진동은 | 등록번호: 서울아 01119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진동은
Copyright 한기총신문. all right reserved. mail to ccn010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