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0.30 수 09:50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보기 | 기사제보
특별자치도, 지방선거
> 뉴스 > 뉴스 > 선교
     
“세상 모든 엄마들의 바람을 이뤄주는...후원자들”
2013년 10월 23일 (수) 22:57:51 한기총신문 webmaster@ccnkorea.com
   

1992년 국제연합(UN)1017일을 빈곤 및 기아 퇴치와 인권 신장을 위한 세계 빈곤퇴치의 날 (International Day for the Eradication of Poverty)로 제정했다. 이어 2000년 국제연합은 새천년개발목표(Millenium Development Goals)를 발표, 2015년까지 빈곤 인구의 비율을 반으로 줄이고, 기아로 인하여 고통 받는 어린이들에게 초등교육을 제공하기로 했다. 국제연합은 목표 달성을 위하여 세계 각국의 참여를 호소하였고, 전 세계적인 동참을 통하여 절대빈곤으로부터 고통 받는 희생자들의 빈곤 탈출을 돕고자 노력하고 있다.

국제연합과 함께 국내외 NGO들은 세계빈곤퇴치를 위하여 세계 곳곳에서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한국월드비전(회장 양호승, www.worldvision.or.kr)은 지난 20099월부터 4년 동안 잠비아의 뭄브와 지역(수도 루사카에서 서남쪽으로 165km 위치) 에서 열악한 모자보건환경을 개선하고자 한국정부와 후원자들의 후원금을 받아 (4년 약 29억원 규모) ‘뭄브와 모자보건환경 개선사업으로 보건소 건축 및 시설 개 보수, 의료장비 및 앰블란스 지급, 식수 위생사업, 주민보건교육, 가임여성과 아동의 영양개선사업 등을 시행했다.

한국월드비전은 지난 4년간의 사업을 마무리하면서 잠비아의 지역개발 및 모자보건 장관과 지역 내 정부 인사들과 지도자, 주민들과 함께 완공된 지역보건소 건축물(산모병동, 산모쉼터, 직원숙소, 태반소각장)의 지역정부 이양식을 거행했다. 이양식에 참석한 주민들은 입을 모아 땡큐 코리아를 외치며 감사의 시 낭송을 하고 전통 춤을 추었다. 행사에 참석한 잠비아 지역개발 및 모자보건 장관 도로시 카준가는 잠비아 정부를 대표하여 한국정부와 후원자에게 지난 4년간의 지원에 대해 감사하다고 말했다. 또한 완공식에 참여한 한 주민은 우리 아이가 아프지 않고 밝게 자랄 수 있게 도와주신 한국의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눈물을 글썽이기도 했다.

잠비아 뭄브와 지역의 모자보건환경개선 사업 진행을 담당하는 한국월드비전 이정임 차장은 저를 만나는 주민과 현장 직원들마다 이제 아이를 낳다가 죽거나 아이를 잃지 않아도 되고, 어린 아이들이 감기와 설사, 말라리아 등의 간단한 질병에 걸려도 나을 수 있게 되었다며 입을 모아 이야기 한다한국정부와 모든 후원자들에 진심으로 감사한다고 말했다.

한기총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한기총신문(http://www.cc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홍은동 189-45 | 전화: 02)395-9151-7 | 팩스: 0303-0144-3355
(주)한기총신문 발행인.편집인: 진동은 | 등록번호: 서울아 01119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진동은
Copyright 한기총신문. all right reserved. mail to ccn010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