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0.30 수 09:50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보기 | 기사제보
특별자치도, 지방선거
> 뉴스 > 뉴스 > 교계
     
한교연, 신임교단장 단체장 총무 취임감사예배
2012년 10월 11일 (목) 22:01:33 한기총신문 webmaster@ccnkorea.com
   

사단법인 한국교회연합 회원교단 단체 2012 신임교단장 단체장 총무(사무총장) 취임 감사예배가 지난 11일 오전 11시 그랜드앰버서더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려 한국교회 일치와 연합을 위해 새로운 각오로 매진할 것을 다짐했다. 

한교연 회원교단 단체 대표 1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유중현 목사(상임회장)의 사회로 열린 이날 예배는 김춘규 장로(한국미래포럼 상임회장)의 기도와 홍기숙 장로(여성위원장)의 성경봉독, 김순권 목사(예장 통합 증경총회장)의 설교에 이어 ‘신임교단장 단체장 총무를 위하여’(공동회장 석광근 목사), ‘한국교회 연합과 일치를 위하여’(공동회장 황인찬 목사), ‘나라와 민족 남북통일을 위하여’(공동회장 이영식 감독), ‘세계선교를 위하여’(서기 김재운 목사) 각각 특별기도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김순권 목사는 ‘오케스트라 연합운동’(사133:1~3) 제하의 설교를 통해 “한국교회는 반드시 바람직한 일치와 연합운동에 앞장서야 한다”고 말하고 “대사회 대국가적으로 한 목소리를 내고 기독교에 대항하는 안티 세력과 싸우기 위해 선교적 차원의 단합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 목사는 “새롭게 출발한 한국교회연합은 여러 악기가 조화와 화음을 이루는 오케스트라와 같이 여러 교단과 단체가 크기에 상관없이 조화를 이뤄 아름다운 화음을 내야 한다”면서 “형제가 동거함이 어찌 그리 선하고 아름다운고 하는 말씀처럼 한국교회 연합운동에 새로운 이정표를 세워나가길 바란다”고 역설했다.  

이어 축하와 격려순서에서 김요셉 대표회장은 환영사를 통해 “한교연은 창립 후 지난 6개월간 가시밭길을 걸어왔으나 하나님의 은혜로 든든히 서왔다”고 밝히고 “회원교단 단체의 든든한 기도와 지원 속에 이 땅에 진정한 교회 일치와 연합을 이루기 위해 겸손한 자세로 한국교회를 섬기겠다”고 말했다.  

이어 50여 명의 신임교단장과 단체장, 총무(사무총장)들이 순차적으로 소개되었으며 차례로 단상에 서서 축하의 꽃사지와 박수를 받았다.

이날 예배에서는 한교연 창립에 크게 공헌한 박위근 목사(예장 통합 직전총회장)와 조성기 목사(예장 통합 직전사무총장)에게 공로패를 수여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신임교단장을 대표해 김두성 목사(예성 총회장)와 신임 총무를 대표해 윤용상 목사(예장 개혁선교 총무)에게 축하패를 증정했다.

이어 하애란 교수(국제신학대학원대학교)의 축가와 이명박 대통령을 대신해 청와대 김석원 국민소통 비서관과 문체부장관을 대신해 안기석 종무관, CBS 사장을 대신해 총괄상무 박용수 장로가 연이어 축사한 후, 공동회장 박위근 목사의 격려사, 신임총회장 정영근 목사(예장 백석)와 손달익 목사(예장 통합)의 답사 순으로 진행돼 김규섭 목사(예장 개혁 증경총회장)의 축도로 마쳤다.

한기총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한기총신문(http://www.ccn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홍은동 189-45 | 전화: 02)395-9151-7 | 팩스: 0303-0144-3355
(주)한기총신문 발행인.편집인: 진동은 | 등록번호: 서울아 01119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진동은
Copyright 한기총신문. all right reserved. mail to ccn0101@naver.com